home login 회원가입 sitemap 직원카페
 
 
 
 
 
 
 
 
 
HOME > 자료실 > 언론보도
 
작성일 : 17-09-28 15:50
노원구, 취준생 50명에 200만원씩 지원
 글쓴이 : 관리자
조회 : 56  
   http://go.seoul.co.kr/news/newsView.php?id=20170712016010&wlog_tag3=na… [25]
서울 노원구는 11일 노원교육복지재단을 통해 취업을 준비 중인 청년 50명을 선발해 1인당 200만원씩 ‘취업준비지원금’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노원구는 13일 구청 대강당에서 취업을 준비 중인 청년을 비롯해 가정형편이 어려운 고등학생과 대학생 등에게 장학금을 전달할 예정이다. 노원교육복지재단은 노원구에 거주하는 고등학생 200명에게 1인당 100만원의 장학금을 지원하기로 했다. 대학에 재학 중인 학생 10명에게는 1인당 240만원의 등록금을 지원한다. 장학금과 등록금 재원은 민간 후원금 등을 통해 마련됐으며 특히 청년 취업준비지원금은 민간기업인 고려아연이 후원했다.

선정은 지난 3~4월쯤 기초수급자, 차상위계층, 일반 저소득 가구 중 자신의 꿈을 이루고자 노력하는 고등학생, 대학생, 취업준비 중인 청소년(청년)을 대상으로 동 주민센터, 사회복지유관기관, 학교의 추천을 받아 진행했다. 선정과정의 공정성을 위해 1차로 외부전문가 3명이 비전, 학업(취업)계획의 구체성 등을 기준으로 심사하고 2차로 장학심의위원회를 진행해 지난달 13일 최종선정자를 발표했다.

노원교육복지재단은 2012년부터 청소년과 청년들에게 공정한 출발의 기회를 제공하고자 ‘꿈이룸 장학사업’을 실시해 왔다. 당시 고등학생 100명에게 장학금을 지원했으며 지난해에는 200명까지 확대됐다. 이후 청년 취업준비지원금과 대학 등록금까지 영역을 확대했다. 이와 함께 구는 꿈이룸 사업의 연장선으로 13일 구청 대강당에서 ‘2017년 청소년 비전 페스티벌’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송수연 기자 songsy@seoul.co.kr

 [출처: 서울신문에서 제공하는 기사입니다.]